HOME 로그인 고객센터 사이트맵
      
뉴스 news
전체뉴스
행정·법률
원료·제조
유통·마케팅
신제품
Nutradex Report
Coverstory
Market Review
Ingredient Focus
Home > 원료·제조
젊은 연령-저소득층서 골다공증 치료 지속성 낮아
대한골대사학회, 한국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 영향 요인 발표
입력 : 2019-05-20 10:24:53
대한골대사학회(이사장 정호연)가 학술위원회의 ‘한국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 실태에 미치는 영향 요인(Factors affecting willingness to get assessed and treated for osteoporosis)’ 논문을 세계적으로 저명한 골다공증 국제 학술지인 Osteoporosis International 2019년 4월 호 온라인판에 게재했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전국 50~70대 여성 1,000명을 대상으로 골다공증 검사 및 치료 실태를 연구한 이 논문은 중년 이상 여성의 사회경제적 요인, 건강상태(골다공증 위험요인 노출), 골다공증 정보에 대한 이해 정도(한국형 Facts on Osteoporosis Quiz) 등과 치료 현황을 분석했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독신 생활자, 연령이 젊을수록, 골다공증에 대한 이해가 부족할수록 골다공증 검사를 받지 않았고, 젊은 연령층과 저소득층에서 골다공증 치료가 지속적으로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논문의 주저자인 노영학 교수(이대목동병원 정형외과)는 “골다공증은 흡연이나 음주에 노출된 고위험군 여성은 골다공증 검사와 치료를 간과하고 있어 더욱 관심이 필요하다”며 “특히 의료계와 보건당국에서 저소득층, 독신 고령 여성 등 사회적 취약층의 치료 접근성을 향상시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한 논문의 책임저자인 대한골대사학회 정호연 이사장(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은 “우리나라 50~70대 여성 10명 중 7명은 골다공증 검진을 받은 경험이 아예 없다고 답한 만큼, 국가건강검진사업의 골다공증 검사 대상 연령이 지난해 만 66세 여성에서 만 54세 여성으로 확대 적용됐다는 점이 적극 알려져 활용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약업신문 전세미 기자(jeonsm@yakup.com)
최근 많이 본 뉴스
日 ‘히노키티올’서 폐렴구군 살...
택시기사 폐 건강 ‘적신호’, 잦...
대원제약, 장대원 ‘밀크씨슬 비...
땅콩 알레르기 치료제 FDA 승인관...
‘자외선 보호효과’, 여름철 시...
인기 산업정보
기능식품 시장, 60대 고객 빠르게...
2019년 기능식품 시장은 ‘장 건...
日 조류(藻類)소재 ‘조류DHA’ ...
日 CoQ10 ‘항피로’ 소재로 날갯...
[원료 포커스] 오각 별 속에 숨겨...
최신 산업정보
‘자외선 보호효과’, 여름철 시...
[원료 포커스] 예부터 귀한 스테...
日 CoQ10 ‘항피로’ 소재로 날갯...
[원료 포커스] 피를 잘 돌게하고 ...
2019년 기능식품 시장은 ‘장 건...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저작권 정책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고객센터 | 사이트맵
주소 :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 295-1 (청파동2가)   |   전화 : 02-3270-0114   |   FAX : 02-3270-0139   |   Email : webmaster@yakup.com
상호: (주)약업신문   |   사업자번호 : 106-81-10940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4-서울용산-02864호   |   대표자 : 함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