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로그인 고객센터 사이트맵
      
전체   |   원료·제조   |   행정·법률   |   마케팅   |   학술   |   과월호   |   장바구니 뉴트라덱스홈 > 산업정보 > 전체
[원료·제조] 日‘유산균’ 시장확대 어디까지?
카테고리: 원료·제조
파일형식: PDF 파일
페이지: 5 페이지
등록일: 2019. 03. 19
태그: 일본, 유산균, 대형업체, 성장, 확대
가격: 3,000원
산업정보 패키지 구매
본문내용


일본에서 배변개선 소재로 이름을 알린 유산균은 폭넓은 연구와 소비자의 건강지식 향상으로 다양한 질환 예방에 유효한 건강장수소재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5,000억엔 규모로 팽창한 유산균 관련시장은 대형식품업체가 속속 진입하면서 곧 레드 오션화할 것처럼 보였지만, 최근 기린, 하우스식품, 코카콜라 등도 추가 진출하는 등 대형 식품업체들의 진입은 여전히 이어져 시장은 아직도 확대 진행형이다.


대형식품업체 진출 아직 진행형   

현재 일본의 유산균 및 비피더스균 관련시장은 5,000억엔 규모로 팽창했다. 

확대를 지속하는 시장을 타깃으로 대형식품업체의 움직임은 아직도 활발하다. 

재작년 독자소재 ‘플라즈마유산균’을 배합한 새로운 브랜드 ‘iMUSE’를 선보인 기린그룹은 의료기관 등 새로운 채널개척 및 그룹외 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해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또, 작년 8월에는 하우스식품그룹이 ‘마모리다카메루 유산균 L-137’로 유산균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전국 CM을 통해 인지도를 향상시키는 동시에 자사 그룹기업의 다양한 제품에 유산균을 배합하여 보급 확대에 힘쓰고 있다. 

하우스식품은 2024년 관련사업의 매출을 100억엔까지 끌어올릴 계획으로, 유산균을 웰네스영역 핵심사업의 하나로 자리매김시킬 전망이다.  

유사자료
日 콜라겐 판매량 급증, 화려한 부활
日‘유산균’ 시장확대 어디까지?
日 영지에 아시아가 열광한다
日 2018 OEM 인기소재는 단연 ‘유산균’
기능식품 시장, 성장 한계에 봉착했나?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인기 산업정보
기능식품 시장, 손을 잡으면 성장...
해외직구 폭증, 기능성은 이미 관...
日‘유산균’ 시장확대 어디까지?...
2019년 기능식품 규제완화 일정표...
연령구분도 없다, 日 아이케어시...
최신 산업정보
2019년 기능식품 규제완화 일정표...
[원료 포커스] 북유럽 사람들의 ...
日 콜라겐 판매량 급증, 화려한 ...
[원료 포커스] 독특한 향과 탁월...
기능식품 시장, 손을 잡으면 성장...
최근 많이 본 뉴스
2019년 기능식품 규제완화 일정표...
아침식사 “점프”하면 심혈관계 ...
신생 OTC기업 대박난 비결은? 구...
파마리서치, '연어이리추출물' 건...
광동제약, 양한방 복합성분 파스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저작권 정책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고객센터 | 사이트맵
주소 :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 295-1 (청파동2가)   |   전화 : 02-3270-0114   |   FAX : 02-3270-0139   |   Email : webmaster@yakup.com
상호: (주)약업신문   |   사업자번호 : 106-81-10940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4-서울용산-02864호   |   대표자 : 함용헌